[CONCERT] 2012년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 내한공연

교감의 깊이를 추구하는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 내한공연
Ryuichi Sakamoto Trio Tour 2012 Japan & Korea

세계적인 작곡가이자 피아니스트인 류이치 사카모토가 2012년 12월 트리오 구성으로는 처음으로 내한공연을 갖는다. 이번 공연의 테마는 류이치 사카모토의 스튜디오 앨범 ’1996’ 이다.

‘1996’은 Merry Christmas Mr.Lawrence, Rain, The last emperor 등 그의 대표 곡들을 트리오 구성으로 편곡한 앨범으로 그의 솔로 앨범가운데 가장 높은 판매고를 기록한 앨범이기도 하며 대중적으로 역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앨범이기도 하다. 물론 이 앨범의 주요 곡들이 이번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 내한공연의 주요 프로그램들이다.

많은 국내의 류이치 사카모토 팬들에게는 지난 두 번의 내한공연이 피아노 위주의 솔로 콘서트였기에 이번 트리오 구성의 내한공연이 매우 반가운 소식이 아닐 수 없다. 풍부하고 입체적인 음색으로 그의 대표 곡들을 감상 할 수 있는 첫 번째 기회이기 때문이다.

류이치 사카모토 스스로 자신의 음악을 표현하는데 피아노 트리오는 최상의 구성이라고 밝힌 바 있듯이 관객에게도 류이치 사카모토의 극적이며 서정적인 음악들을 감상하는데 이번 트리오 공연이 최상의 무대가 될 것임은 분명하다.

또 이번 트리오 공연에서 빼놓을 수 없는 부분은 보사노바의 거장이자 빼어난 연주자인 첼리스트 자끄 모렐렌바움과 사카모토가 선호하는 짙은 톤의 음색이 매력적인 바이올리니스트 주디 강이 함께 한다는 것이다. 자끄 모렐렌바움은 그 이름만으로 트리오의 깊이를 더해준다.

특히 주디 강은 트리오 투어를 위해 오디션을 통해 선택된 한국 출신의 바이올리니스트로 이미 지난 해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의 유럽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친바 있다.

2012년,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의 관심은 교감이다. 연주자간의 교감과 관객과의 교감이 이번 공연의 가장 우선되는 요소라 할 수 있을 것이다.

물론 모든 공연이 관객과의 교감을 추구하겠지만 류이치 사카모토는 교감의 깊이를 추구한다.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가 초청하는 남다른 깊이의 엠비언스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 그 특별한 교감을 위해 당신이 준비할 것은 아무것도 없다.

단지 그 공간에 있는 것만으로 충분하다. 12월 9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이다.

[ABOUT THE ARTIST]

Piano: 류이치 사카모토 | Ryuichi Sakamoto

류이치 사카모토에게 음악적 상상의 한계는 존재하지 않는다. 영화 마지막 황제의 사운드트랙과 Merry Christmas Mr. Lawrence 등 영화음악에서부터 일렉트로닉과 뉴웨이브 록 그리고 드뷔시의 낭만주의와 보사노바의 한가로움까지 그가 시도해온 음악적 범위는 실로 다양하다. 이런 넓은 음악적 범위에도 불구하고 각 작품마다 일정 수준을 유지하며 그만의 코어(core)를 살려내 그는 오랜 시간 동안 다른 아티스트에게까지 예술적 영감을 선사해 오고 있다. 80년대 초 Yellow Magic Orchestra 멤버이자 일렉트로닉 음악의 선구자로 현재까지도 테크노음악과 엠비언트 음악에서 지대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 그는 한 장르에 머무르지 않고 또 하나의 장르를 과감히 시도하는 자유로운 아티스트이다.

영화음악으로 아시아인으로는 처음으로 아카데미음악상과 그래미상을 모두 수상한 류이치 사카모토는 기후 변화에 대한 관심과 구체적인 대응들을 지속적으로 실행해 2009년 UN으로부터 친환경 공연과 음악유통에 대한 공로로 에코 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했다.

Cello: 자크 모렐렌바움 | Jaques Morelenbaum

음악가들의 본고지인 브라질의 리우데자네이루에서 1954년에 태어난 자크 모렐렌바움은 자연스럽게 숨을 쉴 때도, 길을 걸을 때도, 밥을 먹으면서도, 이야기를 할 때에도, 심지어는 잠을 잘 때에도 음악이 삶의 일부가 되는 삶을 살았다. ‘삼바의 고장’에서 성장하였지만, 부모님 아래에서 자라며 그에게 허락된 음악은 클래식 음악뿐이었다. 하지만 이미 그때부터 자크의 관심은 보다 더 창의적인 음악과 퍼포먼스를 하는 데에 쏟아져 있었다. 이러한 배경은 예술적 표현력이 풍부한 현재의 그가 있을 수 있도록 많은 영향을 주었고, 또한 브라질의 국민으로서 그는 브라질 고유의 음악적인 정체성을 찾는 데에 특히 몰두하였다.

이후 그는 카에타노 벨로조와 함께 14년간 공동작업을 하게 되는데, 그와의 인연으로 일본의 거장 류이치 사카모토를 만나 트리오를 구성하며 현재까지 약 20년간을 함께 활동 하고 있다. 최근에는 여러 앙상블의 지휘자로서의 역할도 자주 볼 수 있다.

Violin: 주디 강 | Judy Kang

주디 강은 캐나다 출신의 바이올리니스트이다. 4세부터 바이올린을 시작했으며, 현재까지 세계 각지를 다니며 오케스트라 및 앙상블로 연주를 했다. 11세에는 전액 장학금을 받으며 커티스 음대에 입학했고, 17세에 학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줄리어드 음대에서 장학생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주디 강은 클래식 장르 이외에도 팝, 인디뮤직, 힙합 및 다양한 실험음악에도 관심이 많았고, 스스로 밴드를 구성하여 활동하기도 했다. 2010년 1월부터 2011년 5월 사이에는 전세계적으로 센세이션을 일으킨 가수 레이디 가가와 함께 해외 투어를 다녔다. 2011년 가을에는 류이치 사카모토 트리오의 멤버로 합류하여 함께 투어공연을 해왔다.

일시: 2012년 12월 9일(일) 오후 4시, 오후 8시
장소: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프로그램: 앨범 <1996> 수록곡 외
티켓: R 16만원/S 12만원/A 8만원/B 5만원
문의: 빈체로 02-599-5743

출처: 호야 오페라 컴퍼니

Advertisements
이 글은 EXHIBITION & CONCERT 카테고리에 분류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