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CERT] 싱어송라이터 존 메이어(John Mayer)가 오는 5월6일 오후 7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첫 내한공연을 연다

unnamed

 

 

 

 

 

 

 

 

 

 

 

싱어송라이터 존 메이어(John Mayer)가 오는 5월6일 오후 7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첫 내한공연을 연다고 현대카드가 6일 밝혔다.

현대카드는 미카, 데미안 라이스, 제이슨 므라즈 등에 이은 열 네번째 ‘현대카드 컬처프로젝트’의 주인공으로 존 메이어를 선정했다.

2001년 데뷔 이후 2천만 장이 넘는 음반 판매고를 기록하고 일곱 차례에 걸쳐 그래미상을 받은 존 메이어는 대중성과 음악성을 겸비한 탁월한 기타리스트이자 싱어송라이터로 평가받고 있다.

데뷔 앨범 ‘룸 포 스퀘어스’가 80주 이상 미국 빌보드 앨범 차트에 머물며 스타덤에 오른 그는 2003년 2집 ‘헤비어 싱스’도 발매와 동시에 빌보드 차트 1위에 오르며 그래미상 수상의 영광까지 안았다.

이후 블루스와 컨트리 등 다양한 장르를 아우르는 곡들을 발표하며 음악적 깊이를 더한 그는 환경, 복지, 예술 등 여러 분야의 사회운동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예매는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에서 할 수 있다. 현대카드 회원은 이달 11일, 일반 고객은 12일 정오부터 가능하다.

가격은 11만1천원~13만2천원. 자세한 사항은 현대카드 슈퍼시리즈 블로그(www.superseries.kr)와 현대카드 페이스북(www.facebook.com/hyundaicard)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처_연합뉴스

광고
이 글은 EXHIBITION & CONCERT 카테고리에 분류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