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L TV] Longchamp Fall 2015 Campaign, ALEXA CHUNG HEADS TO MIAMI FOR LONGCHAMP’S LATEST

For its fall 2015 campaign, French label Longchamp headed to Miami’s Wynwood District for images inspired by the colorful city. Photographed by Max Vadukul, Alexa Chung is back for her fourth consecutive season as the face of brand. The advertisement spotlights a new version of Longchamp’s Le Pliage® Héritage Mini in a three-tone color palette and graphic lines, influenced by the Miami backdrop.

Advertisements
이 글은 ADL TV 카테고리에 분류되었습니다. 고유주소 북마크.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